성산초등학교55회 동창회
 
     
        모임소개    졸업앨범    갤러리    게시판    출근부   자료실
   

 

 

 

 
 

Category
매일 같은 날을 살아도 11.12.27 21:22
홍정희(총무) HIT 414
매일 같은 날을 살아도


매일 같은 길을 걷고 같은 골목을 지나도
매일 같은 길은 아니었습니다.

어느 날은 햇빛이 가득차 눈이 부시고
어느 날엔 비가 내려 흐려도 투명하거나
어느 날엔 바람에 눈이 내려 바람 속을 걷는 것인지
길을 걷는 것인지 모를것 같던 날들도 있었습니다.

골목 어귀 한그루 나무조차 어느 날은 꽃을 피우고
어느 날은 잎을 틔우고
무성한 나뭇잎에 바람을 달고 빗물을 담고
그렇게 계절을 지나고 빛이 바래고
낙엽이 되고 자꾸 비워 가는 빈 가지가 되고
늘 같은 모습의 나무도 아니었습니다.

문밖의 세상도 그랬습니다.
매일 아침 집을 나서고 저녁이면 돌아오는
하루를 살아도 늘 어제 같은 오늘이 아니고
또 오늘 같은 내일은 아니었습니다.

슬프고 힘든 날 뒤에는 비 온뒤 개인 하늘처럼
웃을 날이 있었고
행복하다 느끼는 순간 뒤에도
조금씩 비켜갈 수 없는 아픔도 있었습니다.

느려지면 서둘러야하는 이유가 생기고
주저앉고 싶어지면
일어서야 하는 이유가 생겼습니다.

매일 같은 날을 살아도...
매일 같은 길을 지나도
하루하루 삶의 이유가 다른 것처럼
언제나 같은 하루가 아니고
계절마다 햇빛의 크기가 다른 것처럼
언제나 같은 길은 아니었습니다.

돌아보니 나는 그리 위험한 지류를 밟고
살아오진 않은 모양입니다.

남들보다 빠르게 꿈에 다다르는 길은
알지 못하고 살았지만 내 삶을 겉돌 만큼
먼 길을 돌아오지는 않았으니 말입니다.

아직도 가끔씩
다른 문밖의 세상들이 유혹을 합니다.
조금 더 쉬운 길도 있다고..
조금 더 즐기며 갈 수 있는 길도 있다고
조금 더 다른 세상도 있다고..

어쩌면 나라는 사람은 우둔하고 어리석어서
고집처럼 힘들고 험한 길을
걷고 있는지도 모르지만 돌아보고
잘못된 길을 왔다고 후회한 적 없으니
그것으로도 족합니다.

이젠 내가 가지지 못한 많은 것들과
내가 가지 않은 길들에 대하여
욕심처럼 꿈꾸지 않기로 합니다.

이젠 더 가져야 할것보다 지키고
잃지 말아야 하는 것들이 더 많습니다.

어느새 내 나이
한가지를 더 가지려다 보면
한가지를 손에서 놓아야하는
그런 나이가 되었으니까요.

내가 행복이라 여기는 세상의 모든 것들
이젠 더 오래 더 많이 지키고
잃지 않는 일이 남았습니다.

세상으로 발을 내디디는 하루하루
아직도 어딘가 엉뚱한 길로 이끄는 지류가
위험처럼 도사리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나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흘러가는 삶도 남아 있어서
아직도 세상 속으로 문을 나서는 일이
위험한 일일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나는 믿지요.
길은 결국 선택하는 사람의 것이라는 걸
행복은 결국 지키는 사람의 것이라는 걸


- 좋은 글 중에서 -






    
255 좋은글
  가장 아름다운 시간은  

홍정희(총무)
12.02.15 2199
254 기타
  ▣ 조폭과 영어 ▣  

홍정희(총무)
12.02.15 2095
253 좋은글
  아름다움과 너그러움으로 채우는 ...  

홍정희(총무)
12.02.15 2183
252 좋은글
  웃음의 뿌리는 마음입니다  

홍정희(총무)
12.02.15 403
좋은글
  매일 같은 날을 살아도  

홍정희(총무)
11.12.27 414
250 기타
  식초와 생강이 만나면,  

홍정희(총무)
10.09.07 1106
249 좋은글
  소리 내어 행복을 불러 들여라  

홍정희(총무)
10.09.07 1028
248 좋은글
  _♡ 버리고 비우는 일 ♡_◈  

홍정희(총무)
10.09.07 1026
247 좋은글
   물처럼 사는것  

홍정희(총무)
10.08.06 585
246 좋은글
  가장멋진인생  

홍정희(총무)
10.08.06 608
245 좋은글
  ♣ 열두 달의 친구 ♣  

홍정희(총무)
10.08.06 635
244 좋은글
  인생을 위한 기도  

홍정희(총무)
10.08.06 526
243 좋은글
  내 인생의 소중한 시간들  

홍정희(총무)
10.08.06 527
242 좋은글
  참 아름다운 분량, 하루  

홍정희(총무)
10.08.06 576
241 기타
  '최고의 영양 술 안주 7  

홍정희(총무)
10.08.06 549
240 기타
  상추의 기막힌 효능  

홍정희(총무)
10.08.06 580
239 좋은글
  세 가지 질문  

홍정희(총무)
10.08.06 522
238 기타
  칭9들아~~~새해 복 마니 받으...  

홍정희(총무)
10.01.08 956
237 기타
  얼굴만 바꿔서 살면 안될까??  

홍정희(총무)
09.11.25 947
236 좋은글
  ♡ 인생길 가다보면 ♡  

홍정희(총무)
09.11.17 957
1 [2][3][4][5][6][7][8][9][10]..[13]

  
Copyright 1999-2018 Zeroboard